장성군 북이면 새마을회, 장성호 수변길 환경정화 나서

7일, 회원 30여명 참여… 생활쓰레기, 폐비닐 등 수거 ‘구슬땀’

뉴스24 | 입력 : 2021/07/10 [13:01]

  © 뉴스24


장성군 새마을 북이면 협의회
(회장 유재홍)와 부녀회(회장 권경희), 군 협의회 임원 등 30여명이 7일 장성호 수변길 일대에서 환경 정화 활동을 추진했다.

 

  © 뉴스24


회원들은 호수변에 떠밀려온 생활쓰레기
, 폐비닐, 플라스틱 등을 수거하며, 궂은 날씨에도 구슬땀을 흘렸다.

 

정화 활동에 참여한 한 회원은 장성의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한 장성호 수변길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데 힘을 보탤 수 있어 뿌듯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장성군 새마을 북이면 협의회는 전라남도에서 추진 중인 깨끗한 전남 만들기운동을 널리 확산시키기 위해 범도민 청결 운동, 영농쓰레기 수거 등에 앞장서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