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꽃의 도시 옐로우시티 장성, 전남농기원과 ‘화훼산업 육성 및 발전’ 업무협약 체결

15일 군청 상황실… 신품종 개발 및 산업화 위해 상호 협력키로

뉴스24 | 입력 : 2021/06/15 [22:27]

장성군이 15군청 2층 상황실에서 전라남도농업기술원과 화훼산업 육성 및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뉴스24


향후
양 기관은 화훼 신품종 개발보급과 산업화를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간다아울러 공동 연구와 현장 기술지원을 펼쳐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협약을 맺은 전라남도농업기술원은 2014년부터 화훼 신품종 육성 및 산업화를 위한 연구개발을 지속해왔다지금까지 수국장미 등을 개발해 농가에 보급소득 창출에 일조했다올해 5월에는 수국 신품종 전시회를 개최해 도 내 농가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업무협약 이후 장성군은 전라남도농업기술원지역 내 화훼 농가와 함께 신품종 개발과 지역 적응성 시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화종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팀을 구성해 함께 연구하고필요한 부분을 지원한다.

 

아울러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과의 연계를 통해 유전자원을 확보하고 증식포도 운영한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옐로우시티(Yellow city) 장성은 3년 연속 100만 방문을 기록한 황룡강 노란꽃잔치를 통해 사계절 향기나는 꽃의 도시로 잘 알려져 있다면서 장성 고유의 꽃을 개발해품종 수입에 따른 해외 로열티(특허권 등에 대한 사용료지급율을 낮추고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유두석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이 극심한 화훼농가의 경영난 해소와 화훼산업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