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40억원 투입… 북일면 주민 생활 공간 “확 바꾼다”

다목적센터 건립, 체육공원 조성 등… 2023년까지 시행

뉴스24 | 입력 : 2021/06/10 [16:52]

장성군이 9일 북일면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북일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 기본계획 추진상황에 대한 간담회를 열었다회의에는 유두석 장성군수와 심윤상 추진위원장추진위원 등 18명이 참석했다.

 

북일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은 북일면 면소재지를 대상으로 다목적센터 건립과 복지회관 리모델링체육공원 조성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총 사업비 40억원 규모로올해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승인을 마친 뒤 내년부터 착공에 들어간다사업 완료 시점은 오는 2023년으로 계획됐다.

 

  © 뉴스24


이날 간담회에서 위원들은 그간의 사업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관련 내용을 공유했다또 사업 추진에 관한 의견 개진의 시간도 가졌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북일면 주민들의 생활 편의가 크게 개선됨은 물론문화복지 서비스 혜택도 대폭 확대될 것으로 전망한다면서 북일면의 지역적 특색을 살리고 면소재지에 활력을 더할 수 있도록지역 주민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사업을 성공으로 이끌겠다고 밝혔다.

 

 

한편현재 장성군은 북일면을 포함해 지역 내 7개 읍면에서 총사업비 366억원 규모의 공모사업을 추진주민 생활 공간을 새롭게 디자인하고 있다세부적으로는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장성읍동화면황룡면북하면)과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진원면남면북일면)으로 구분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