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왕우렁이 확대 보급… 고품질 쌀 생산 박차

일반답 지원 50%→75% 확대… 일손 덜고 환경 지켜 ‘일석이조’

뉴스24 | 입력 : 2021/05/26 [15:10]

장성군이 고품질의 쌀을 생산하기 위해 지역 농가에 제초용 왕우렁이를 보급한다지원 물량은 1헥타르(ha) 당 12kg.

 

 

  © 뉴스24


모내기 후 
5~10일 이내에 적정량의 왕우렁이를 논에 투입하면제초제를 사용하지 않고도 잡초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제초 효과도 98%에 이르러친환경농가는 물론 일반농가에서도 매우 선호한다일손도 줄이고 환경까지 지키는 일석이조 농법이다.

 

장성군은 올해부터 일반답에 대한 왕우렁이 구입비 지원을 도 지침(50%)보다 확대 시행한다지원 규모를 75%까지 늘려 농가 생산비 절감에 일조하는 한편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왕우렁이 공급업체 경영에도 도움을 줄 방침이다.

 

친환경답은 종전과 동일하게 90%를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왕우렁이를 지속적으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관리가 뒷받침되어야 한다면서 제초작업 후에는 반드시 왕우렁이를 다시 회수할 것을 당부했다.

 

왕우렁이 사용 농가는 벼를 수확한 뒤 논을 말려야 하며겨울철에는 논에 동계작물을 심어 남아있는 왕우렁이의 월동을 막는 것이 좋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