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득 귀농인 가장 많은 장성군, 이유 있었네!

전남도 내 고소득 귀농인 최다… 맞춤 지원 및 교육 ‘주목’ 품목별 상담 멘토단 구성, 예비 귀농인 현장 지원 펼쳐

뉴스24 | 입력 : 2021/05/13 [14:27]

장성군이 전남 내에서 연 소득 1억원 이상의 고소득 귀농인 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된 가운데장성의 귀농귀촌 지원 정책이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     ©뉴스24

 

전라남도가 2020년 기준 연 농가소득 5000만원 이상의 농가 및 법인을 대상으로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도 내에서 1억원 이상의 소득을 올리고 있는 귀농인은 총 75농가다이 가운데 최다인 11농가가 장성에 위치해 있다.

 

장성군은 귀농귀촌인 맞춤 지원은 물론지역 특색을 반영한 각종 정책을 추진해 귀농귀촌 1번지로 잘 알려져 있다연 평균 1500가구의 귀농귀촌인이 장성군에 정착하고 있다.

 

올해에는 이전보다 확대된 총 8개 사업을 펼쳐 귀농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한다귀농귀촌인의 지역 융화를 돕는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 지원사업부터 새내기 귀농인에게 영농기술 습득의 기회를 제공하는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귀농인을 돕는다.

 

최근에는 예비 귀농인의 애로사항을 직접 해결해주는 품목별 상담 멘토단을 운영해 이목을 끌고 있다장성군은 딸기토마토스마트팜 등 12개 분야의 멘토를 선정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지원 대상은 귀농을 희망하는 청년직장인부터 품목을 결정한 귀농인에 이르기까지 폭넓다정기 교육이나 프로그램 참여가 어려운 예비 귀농인이 장성군 농업기술센터에 멘토 상담을 요청하면해당 분야 멘토가 자신의 농장에 방문한 신청자에게 현실적인 조언과 정보를 제공하고적용 가능한 해결책을 제시해준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전남도 내에서 가장 많은 고소득 귀농인을 보유하고 있는 옐로우시티(Yellow city) 장성은 독보적인 지원 정책 추진과 맞춤형 교육 제공으로 귀농귀촌인들로부터 호응이 높다면서 품목별 상담 멘토단이 영농 창업을 희망하는 예비 귀농인들에게 큰 힘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