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하게 사용하자

장성소방서장 구 동 욱

뉴스24 | 입력 : 2021/02/18 [17:20]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만큼 화재예방에 특별한 주의가 필요 할 때이다.

 

  © 뉴스24



특히 우리가 주의해야하는
3대 난방용품(전기장판·히터, 전기열선, 화목보일러)에 대한 우리들의 안전습관에 대해 알아보자.

 

첫째, 화재위험이 높은 화목보일러 및 가스보일러 사용 시 안전관리기준을 준수해야하고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가스보일러 설치 시 환기가 잘 되는 곳에 설치하며, 배기통이 이탈하거나 찌그러진 곳이 없는지 주기적으로 점검해야한다. 화목보일러의 경우 서민들의 난방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해마다 화재발생과 인명피해가 급증해 예방대책이 시급하다. 이에 주변에 가연물을 적재하지 않고 주기적으로 청소를 해야한다.

 

둘째, 전기장판과 히터 등의 난방용품은 KC인증 받은 열선제품을 사용하고 제품의 훼손이나 전원 코드 이상 여부 등을 확인해야한다. 더불어 난방용품 사용 후 반드시 전원을 차단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셋째, 전력소모가 심한 난방용품은 가급적이면 같은 시간대에 1개 이상 사용하지 않고 전선 위에 무거운 물건을 눌리지 않도록 주의해야한다.

 

이와는 별도로 모든 가정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해 화재예방에 대비해야 한다. 화재 초기에 소화기 1대는 소방차 1대 이상의 효력을 발휘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소화기는 초기 화재 진압에 있어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화재는 언제, 어디서,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다. 대부분의 화재는 부주의와 무관심에서 비롯되기에 우리 스스로 화재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지 항상 확인하는 습관을 들인다면 우리 모두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