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아카데미, 안도현 시인의 ‘따뜻한 시 이야기’

11. 30일, 장성문예회관에서 “따뜻한 세상, 가슴 찡한 시” 주제로 강연

뉴스24 | 입력 : 2017/11/27 [13:38]
제1022회 장성아카데미에서는 스테디셀러‘연어’의 저자 안도현 시인을 초청해 ‘따뜻한 세상, 가슴 찡한 시’라는 주제로 강연을 연다.


   
▲     © 뉴스24

안도현 시인은 원광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단국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박사학위를 받았다. 대학재학 중이던 1981년 대구매일신문 신춘문예에 <낙동강>과 1984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서울로 가는 전봉준’이 당선되며 등단했다. 대학졸업 후 중학교에서 국어를 가르치다 전교조 활동을 이유로 해직되었다. 고등학교 국어교사로 복직해 자진퇴임하며 전업작가로 활동했으며 현재는 우석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로 후학을 양성하고 있다.
 
‘우리가 눈발이라면’, ‘스며드는 것’,‘너에게 묻는다’등 다수의 시가 교과서에 실린 바 있으며, 어른들을 위한 동화 <연어>는 독자들의 꾸준한 사랑으로 139쇄와 밀리언셀러를 기록했다. 노작문학상, 이수문학상, 윤동주문학상, 백석문학상 등을 수상하였으며 주요 저서로는 <연어>, <외롭고 높고 쓸쓸한>, <백석평전> 외 다수가 있다.
 
이번 강연은 안 시인이 따뜻한 시선으로 세상을 바로보며 쓴 시를 소개하고 시를 통해 바라 본 우리들의 이야기를 관객과 진솔하게 나눌 예정이다.
 
매주 목요일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를 모시고 진행되는 장성아카데미는 장성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지역 예술인들의 30분 오프닝 공연과 함께 90분 특강으로 운영되며 공개 강연으로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