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성아카데미, 마당극의 창시자 ‘임진택 명창’ 강연
16일, 장성문예회관에서 “소리의 길, 광대의 길” 주제로 강연
 
뉴스24 기사입력  2017/11/13 [21:36]
제1020회 장성아카데미는 마당극의 창시자, 창작 판소리의 대가라 불리는 임진택 명창(국악인, 연극연출가)을 초청해 ‘소리의 길, 광대의 길’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연다
     
▲     © 뉴스24

임진택 명창은 경기고와 서울대학교 외교학과를 졸업한 TBC(동양방송) PD 출신의 ‘비가비(학식 있는 소리꾼) 명창’으로 대학 재학시절 故정권진 명창에게 사사(使事)하면서 소리를 시작했다.
 
1981년 언론통폐합으로 이적한 KBS 재직 시설 ‘국풍81’의 연출을 거부해 면직처분을 받은 후 민중 연극인 ‘마당극’에 관심을 갖고 활발한 창작 활동을 하는 등 소리꾼의 길을 걸어왔다.
 
전주세계소리축제, 세계야외공연축제, 가야세계문화축전 등 다수의 축제를 연출한 총감독을 맡았으며, 장성 출신인 임권택 감독의 100번째 작품인 영화‘천년학’에서 소리꾼 유봉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민중문화에 기여한 공로로 옥관문화훈장, 백상예술대상 특별상, 민족예술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똥바다>, <오월광주>, <백범 김구>, <다산 정약용> 외 다수의 창작판소리와 <밥>, <직녀에게>,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외 다수의 마당극이 있고, 저서로는 <민중연희의 창조>가 있다.
 
이번 아카데미 강연에서는 ‘소리의 길, 광대의 길’이라는 주제로 임진택 명창이 걸어온 인생역정과 ‘소리’의 의미에 대해 이야기한다.
 
매주 목요일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를 모시고 진행되는 장성아카데미는 장성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지역 예술인들의 30분 오프닝 공연과 함께 90분 특강으로 운영되며 공개 강연으로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1/13 [21:36]  최종편집: ⓒ 뉴스2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