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연의 詩 세계] 내 맘 나도 몰라

●시인/수필가 김병연

뉴스24 | 입력 : 2017/03/06 [16:03]

내 맘 나도 몰라



봄바람이
살갗을 파고들면
내 맘 나도 몰라



봄꽃 향기
산천에 가득하면
내 맘 나도 몰라





설렘과 그리움이 교차하는

봄이 오면
내 맘 나도 몰라



●시인/수필가 김병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