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7차 전라남도 시·군의회의장회, 담양서 열려

전남 시·군의회 상호간 정보교환과 쌀 격리확대촉구 결의안 등 채택

뉴스24 | 기사입력 2015/11/06 [18:16]

제207차 전라남도 시·군의회의장회, 담양서 열려

전남 시·군의회 상호간 정보교환과 쌀 격리확대촉구 결의안 등 채택

뉴스24 | 입력 : 2015/11/06 [18:16]
담양군의회(의장 윤영선)에 따르면 제207차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회의가 담양군청 대회의실에서 6일 개최됐다.
 
▲     © 뉴스24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회의는 전라남도 시·군의회 상호간 의회운영 및 의정활동에 대한 상호 정보교환과 공통 관심사항 등을 협의하고, 지방자치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제207차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회의에서는 평소 의정활동 및 관심사항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으며, 특히 최근 쌀값이 하락하는 농촌 현실을 감안해 대북 쌀 차관 지원 등 실질적인 수습·가격안정 대책의 즉각적인 시행과 정부에서 시장격리 등 매입키로 한 쌀 총 59만톤 외 추가 20만톤에 대한 시장격리 조치 등을 조속히 시행 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결의했다.
 
또한, 시·군의장회는 순천만 갈대축제와 제22회 남도음식 큰잔치 등 지역 행사의 성공개최를 위해 홍보에 적극 참여할 것을 논의하며, 시군간 상호 협력해 상생의 길을 걸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담양군 윤영선 의장은 “남도음식의 우수성을 알리고 맛과 멋을 즐길 수 있는 제22회 남도음식문화큰잔치가 오는 13일부터 3일간 개최됨에 따라 전남 도민의 참여와 홍보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회 서경식 회장은 “전남의 공통 관심사항을 협의하고 지방자치 발전을 모색하듯이 이제는 혼자만의 힘보다는 우리 모두의 발전을 위해 머리를 맞대야 할 때이며 한지역의 발전이 모두의 발전” 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회의는 한달에 한번 정기회가 개최되는 가운데 지난달은 16일 해남군에서 개최됐으며, 차기 회기는 내년 1월 광양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