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군(軍)에 지질 ․ 환경기술 이전

시추 및 환경전담부대 대상 지질․환경교육 시행

뉴스24 | 입력 : 2013/03/26 [20:58]

한국농어촌공사(사장 박재순)가 우리 군(軍)에 지질분석 및 토양환경 관리 기술을 이전한다.

공사는 26일 육군본부 시추대대를 대상으로 시추조사 및 지질구조 분석기술 전문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효과적인 시추 및 지질조사 수행을 위한 위탁교육으로 시추조사 시 암질 및 암상의 변화, 지구물리탐사를 활용한 현장조사 방법 등 지질조사 전반에 대한 교육으로 구성되었다.

또한 공사는 2007년 국방부와 체결한 “환경기술지원을 위한 양해각서”에 의거 매년 토양환경교육을 실시해왔으며, 올해 7번째로 환경전담부대인 영천, 횡성지역의 실무 부대원을 대상으로 토양오염정화에 관한 이론 및 현장실습교육을 실시한다.

토양환경교육은 군사시설 부지 내 발생한 오염토양의 정화 및 국가적인 환경오염 방지를 목적으로 한 실무교육이다.

박재순 사장은 “공사의 지하수 및 토양환경분야 관리기술을 군부대와 공유함으로써, 농어촌의 발전뿐만 아니라 국가안보 및 군(軍)역량강화에도 기여하는 국민 공기업으로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