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도지사, “정세균 후보를 민주당 후보로 만들어달라!”

“충청에서 변화와 역전의 회오리 바람이 불기 시작할 것입니다!” 정 전 총리 “양승조 지사는 신뢰의 정치인, 손잡고 가게 돼 큰 행운”

뉴스24 | 입력 : 2021/07/19 [09:31]

  © 뉴스24


정세균 후보의 승리가 나의 승리이자 우리 충청의 승리로 충청에서 변화와 역전의 회오리 바람이 불기 시작할 것입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더불어민주당 대통령선거 경선 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의 승리를 위해 일치단결하자며 이같이 지지의 뜻을 밝혔다.

 

13일 균형사다리 광주·전남본부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오래전부터 깊은 신뢰 관계로 언젠가는 힘을 합쳐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갖고 있던 정세균 전 총리와 양승조 충남지사가 회동을 갖고 실용적 노선의 복지문제 전문가인 양승조 지사와 정책연대를 합의하고 큰 틀에서 4기 민주정부 수립과 정권 재창출 필승을 위해 뜻을 모으기로 했다며 충남도지사인 양승조 지사와 강원도지사를 지낸 이광재 의원이 힘을 합치게 되면서 정 전 총리의 지지세가 호남권에서 중부권으로 점차 확장되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정 전 총리와 함께 자리한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정세균 후보를 돕는 것이 저를 돕는 것이고 정세균 후보의 승리가 나의 승리이자 우리 충청의 승리다저를 도와주셨듯이 일치단결해 정세균 후보를 도와 지금의 판세를 역전시켜 반드시 민주당 후보로 만들어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양 지사는 이어 충청지역에서 민주당 대선 경선 개표가 시작되므로 충청의 흐름이 경선의 방향을 좌우할 것이다변화와 역전의 회오리 바람이 충청에서 불기 시작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정세균 전 총리는 양승조 지사는 신뢰의 정치인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해 매우 기쁘고, 양 지사와 좀 더 긴밀하게 손 잡게 된 것이 저에게는 큰 행운이다“SJK 연합(SJ 승조 + SK 세균)은 누가 누굴 도와주는 정도가 아니라 파트너쉽의 관계를 만들고 SJK 연대로 반드시 성공하자고 지지에 대해 화답했다.

 

 

균형사다리 광주·전남본부 상임대표인 조오섭 의원(광주 북구 갑)앞서 정세균 전 총리와 단일화를 이룬 강원도지사를 지낸 이광재 의원에 이어 양승조 충남도지사의 지지표명과 정책연대가 이뤄짐에 따라 정 전 총리는 호남을 넘어 강원과 충청까지 지지층을 넓혀가며 본경선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선점해 나가는 등 향후 시너지 효과가 클 것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