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봄철 ‘자살 고위험 시기’ 밀착관리

오는 5월까지 자살 예방 집중관리 기간 운영.. 고위험군 주민 집중 관리

뉴스24 | 입력 : 2021/04/06 [19:35]

 

장성군이 오는 5월까지를 자살 예방 집중관리 기간으로 정하고 자살 고위험군에 대한 집중관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 뉴스24


매년 봄철은 자살률이 증가하는 고위험 시기이며
,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우울감까지 더해져 올해는 자살이 더욱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장성군보건소는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안내 현수막 게첨 및 및 도움기관정보포스터 배부 등을 통해 자살 예방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면 보건지소에 생명지킴이 양성 교육을 실시해 자살 위기자를 발굴할 수 있는 역량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자살 고위험군 군민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안부 확인과 상담 등 밀착관리를 실시한다.

 

이 외에 코로나19 우울감 감소를 위해 자가격리자 심리상담 활동도 추진한다.

 

보건소 관계자는자살 예방 집중관리 기간 동안 생명의 존귀함을 일깨워 군민의 우울감을 낮추고 자살률을 감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1577-0199), 희망의 전화(12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