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경찰, 초·중·고등학교 운동부 선수 학교폭력예방교육 실시

학교폭력 no 친구사랑 ok

뉴스24 | 입력 : 2021/03/26 [11:49]

장성경찰서(서장 김종득)는 최근, 유명 스포츠 선수들의 학창 시절 학교폭력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이를 사전에 예방코자 운동부가 있는 관내 8개 초·중·고등학교 50여명의 선수들을 상대로 학교폭력예방교육을 실시하였다.

   

  © 뉴스24



이번 교육은 학교전담경찰관(경위 김영천, 순경 최하나)이 해당 학교를 직접 방문하여 학교폭력의 개념과 종류, 최근 사례를 소개하며 선수들과 함께 문제점과 대책을 공유하는 절차로 진행되었다.

   

교육에 참여한 삼계중학교 사격부 A양은 “제가 좋아하는 유명한 스포츠 선수가 학생 시절에 다른 동료 선수들을 괴롭혔다는 뉴스를 보고 큰 충격을 받았다.”면서 상처받았을 피해자에 대해 안타까움을 전하였다.

   

김종득 장성경찰서장은 “스포츠 강국을 자랑하는 우리나라 유명 선수들의 어린 시절 학교폭력 가해행위는 어떠한 이유로도 용서할 수 없는 것으로 피해자들의 상처가 빨리 치유되길 바란다.”면서 “장래 우리나라를 대표할 어린 선수들이 건강하고 올바르게 육성되도록 학교폭력 없는 청정 장성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하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