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치매환자안심센터, “치매, 함께 극복해요“

‘국립장성숲체험’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 , 치매파트너 양성에 지역사회가 앞장서야..

뉴스24 | 입력 : 2021/03/18 [20:03]

장성군이 치매 걱정 없는 장성을 만들기 위해 민··공이 함께하는 지역사회 만들기에 한창이다.

 

  © 뉴스24



장성군은 
치매 치료 1번지답게 지난 2017년 12월 5일 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하여 간호사작업치료사사회복지사 등 치매 관련 전문인력을 배치하고 치매 조기검진, 맞춤형 사례관리치매예방교실 운영 등 통합관리 서비스를 일찌감치 시작했다.

 

특히 장성군은 치매에 대한 지역사회의 참여를 지속적으로 유도해왔다그 대표적인 예로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사업을 들 수 있다.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사업은 기업기관학교 등 다양한 단체 구성원 모두가 치매파트너 교육을 받아 치매 예방에 앞장섬은 물론 치매환자와 가족을 이해하고 지지하는 동반자가 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최근 국립장성숲체원을 치매극복선도단체로 지정하고 현판식을 개최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향후 숲체험 교육사업과 치매 환자 및 가족을 대상으로 한 프로그램 운영을 연계하여 민··공이 함께하는 산림체험 교육프로그램이 운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외에도 치매선도도서관(4개소), 치매선도우체국(진원), 치매안심마을(8개소)을 선도단체로 선정하여 단체 구성원 모두가 치매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갈수록 고령화되는 사회에서 치매는 지역사회가 함께 극복해야 할 심각한 사회문제라면서 치매 걱정 없는 옐로우시티 장성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치매콜센터(1899-9988)를 24시간 운영하여 군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치매관련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또 전 군민에게 치매검사비를 무료로 지원하고 있으며 치매치료 약제비조호물품 제공배회인식표 및 감지기 지원지문등록 등 다양한 사업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