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축령산 편백숲에 봄맞이 ‘봄꽃정원’ 조성

지역 내 10여 개 단체 참여… 4~5월 개화 예상

뉴스24 | 입력 : 2021/02/26 [20:27]

  © 뉴스24


장성군 서삼면 주민들이 봄꽃정원 조성에 나섰다
.

 

군에 따르면 서삼면은 요즘, 지역 내 10여 개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한 봄꽃정원 조성주간추진이 한창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편백숲 인공조림지인 장성 축령산 인근에 꽃양귀비, 안개초, 유채 등의 꽃씨를 심고 있다.

 

지난 22일부터 시작된 정원 조성은 오는 35일까지 이어질 계획이다. 개화가 시작되는 4~5월 무렵이면 아름다운 봄 풍경을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정원 조성에 참여한 주민 이모 씨는 치유의 숲 축령산에 봄꽃정원을 가꾸며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에 큰 위로를 받았다면서 “(봄꽃정원이) 편백숲을 찾는 모든 이에게 소소한 기쁨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