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경찰, 설 연휴 前 실종 80대 치매 노인 신속 발견

80대 여성 치매 노인, 신속 발견하여 가족의 품에 인계

뉴스24 | 입력 : 2021/02/16 [10:25]

장성경찰서(서장 김종득)는 설 연휴를 앞두고 주거지에서 갑자기 사라진 여성 치매 노인을 신고접수 1시간 만에 발견, 가족의 품에 인계하였다고 밝혔다.

   

  © 뉴스24



장성경찰에 따르면 설 연휴가 시작되기 전인 지난 10일 저녁 19시경, 삼계면에 거주하는 80대 여성 치매 노인이 갑자기 사라졌다는 112신고를 접수하고 경찰·소방 등 약 20여 명의 인원을 동원하여 주거지 일대를 수색하였다.

 

또한, 실종자가 휴대하고 있던 휴대폰 위치를 추적하여 예상 이동로를 분석하고 경찰관을 사전 배치, 주거지로부터 약 8km 떨어진 곳에서 도보로 이동 중인 실종자를 발견하였다. 발견 당시 실종자는 맨발 상태로 옷이 젖어 있었으나 건강에는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는데 평소 우울증 등 지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가족과 주민들은 안타까움과 안도의 한숨을 내쉬면서 경찰의 노고에 감사를 전했다.

   

김종득 장성경찰서장은 “치매나 정신질환처럼 보호가 필요한 사회적 약자에 대해 경찰에서는 실종사전예방 등록 및 배회감지기를 배포하고 있다.”면서 이를 주변에 홍보 및 활용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