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점포점검의 날」운영

뉴스24 | 입력 : 2021/01/07 [19:13]

장성소방서(서장 구동욱)는 내년 2월까지 기간 중 매월 둘째 주 시장개장일을 ‘전통시장 점포 점검의 날’로 정하고 전통시장 화재예방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뉴스24



전통시장 3개소를 대상으로, 전기․가스 관련 기관 및 시장 상인회 등과 합동점검에 나서 대형화재를 사전에 방지하고 화재예방 안전점검을 통해 자율안전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점포 점검의 날에는 ▲상인회 중심의 자율 점검을 통한 시장 점포별 안전점검 ▲3대 겨울용품(전기히터·장판, 전기열선, 화목보일러) 안전 사용 및 겨울철 화재예방 캠페인 ▲안전 확인 스티커 부착 등을 통한 시장 내 거주자 화재안전 관리 확인 등이 중점 추진된다.

 

이와 함께 시장 통로 등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에 대한 관리와 개인 점포의 소화기 및 단독경보형 감지기 관리 실태 등에 대한 확인도 이뤄진다.

 

김태우 예방홍보팀장은 "시장 상인들과 ‘전통시장 점포 점검의 날’을 운영해 군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시장을 만들어 전통시장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