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극(悲劇) 속 아름다움(美)-재심 사건 속 사람들 이야기”

장성공공도서관, ‘날아라 개천용’의 실제인물 박준영 변호사 초청 강연

뉴스24 | 입력 : 2020/11/19 [17:54]

 장성공공도서관(관장 김병성)은 12월 12일 지역민을 대상으로‘비극(悲劇) 속 아름다움(美)-재심 사건 속 사람들 이야기’라는 주제로 박준영 변호사를 초청하여 인문학 강연회를 개최한다.

 

  © 뉴스24


영화 ‘재심’과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의 실제 주인공인 박준영 변호사(전남 완도 출신)는 삼례 나라슈퍼 사건, 약촌 오거리 택시기사 사건 등 무고한 사람들이 억울하게 범죄자로 몰려 형을 받은 사건의 재심 변론을 맡아 피의자들의 무죄를 이끌어냈으며, 지난 2015년 제3회 변호사 공익대상(개인부문) 수상, 2016년 헌법재판소 모범 국선 대리인 표창 등을 받은 바 있다. 

 

대표 저서로는 ‘우리들의 변호사(후마니타스)’,‘지연된 정의(이후)’가 있다.

 

박준영 변호사는 이번 강연에 대해 “비극미에 대한 신영복 선생님의 말씀을 인용하였다며, 재심은 비극적인 사건이다. 그런데 이 비극 속에 감춰져 있는 주연이 아닌 사람들의 이야기가 아름다울 때가 있다. 이 사람들의 이야기는 인간, 사회 그리고 삶을 각성하게 한다. 이 아름다운 이야기를 풀어보겠다.”고 밝혔다.

 

강연회는 도서관 홈페이지(http://jslib.jne.go.kr) 또는 2층 사무실을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인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50명 이내로 제한한다. 이 밖에 도서관은 발열체크, 마스크 쓰기, 손소독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운영할 예정이다. 

 

도서관 김병성 관장은“이번 강연을 통해 법의 존재 이유와 사회 정의를 지키는 방법을 상기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며, “앞으로도 책을 통해 지역민들의 지식과 교양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하고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독서평생팀(061-399-1623)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