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기(史記)의 명장면’으로 현대를 조명하다

장성공공도서관, 인문학 목요스터디 운영

뉴스24 | 입력 : 2020/10/21 [17:00]

장성공공도서관(관장 김병성)은 하반기인문학 목요스터디1217일까지매주 목요일 저녁 7시에 운영한다.

 

  © 뉴스24


사기(史記)의 명장면이라는 주제로 10주간 운영되는인문학 목요스터디사기 130526,500자 속의 무수히 많은 주옥같은 명장면 중 보안임서, 태사공자서, 오제본기, 하본기 등의 14개 명장면을 엄선하여 구성하였다.

 

이번 강의는 30여 년간 사기(史記) 연구에 몰두해 온 우리나라 사마천 연구의최고 권위자인 김영수 한국사마천학회 이사장이 맡는다.

 

인문학 목요스터디2015년부터 매년 상하반기로 나누어 철학, 미술, 음악, 역사 등 한 가지 주제를 선정하여 주제별로 깊이 있는 인문학 학습을 통해 지역민들에게 사유와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김병성 관장은 이번 인문학 강연을 통해 고전에서 우리의 삶을 돌아보고 인간의 본질을 성찰하는 계기가 되는 지식을 만날 것이라며, 지역주민들이 한층 더 인문학적으로 성숙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꾸준한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도서관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의 정부지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발열체크, 손소독,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운영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독서평생팀 061)399-1623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