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산골짜기 마을 물 부족 문제 해결!

농업용수 체계 재편해 북일면 용연저수지 물 성덕리에 공급

뉴스24 | 입력 : 2020/10/21 [15:54]

  © 뉴스24


장성군이 상습적으로 가뭄에 시달리던 산골 마을의 물 부족 문제를 효율적으로 해결해 주목받고 있다
.

 

장성군 북일면 성덕리 일대는 해마다 농업용수 공급에 어려움을 겪어온 지역이다. 특히, 고지대에 위치한 농경지는 물을 전혀 공급받지 못해 농사를 포기할 지경에 이르렀다. 대형 관정이 설치되어 있지만 높은 곳에 위치한 농지까지 물을 대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이에 장성군은 지표수 보강개발사업을 통해 저수 용량을 충분히 확보한 북일면 오산리 용연저수지에 취수 시설을 설치해 물을 공급하기로 했다.

 

군은 성덕리 뿐만 아니라 인근 지역 주민들도 배려했다. 용연저수지 인근 몽리구역 주민들이 영농철 농사에 지장을 받지 않도록, 군은 설치 과정에서 저수지 방류가 필요 없는 캔틸레버 구조(한쪽 끝은 고정되어 있고, 다른쪽 끝은 받쳐지지 않은 상태의 구조물)의 취수시설을 채택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농업용수 이용체계 재편을 통해 성덕리의 물 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한편, 몽리구역 주민들의 불편도 최소화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농업인이 물 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