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치매환자 가정에 ‘1:1 가가호호 쉼터’ 운영 호평

전문강사 4개반 편성해 가정방문 프로그램 펼쳐

뉴스24 | 입력 : 2020/10/21 [10:25]

  © 뉴스24


장성군이 치매환자 가정방문 보살핌 활동인
‘1:1 가가호호 쉼터를 운영해 주민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치매안심센터 내 쉼터 운영이 중단되자, 지난 9월부터 환자 가정을 직접 방문하고 있다.

 

대상은 등급외 경증대상자 등으로, 24명이다. 장성군은 치매안심센터 직원을 대상으로 자체 교육을 실시한 뒤 4개반으로 편성해, 11월까지 8회에 걸쳐 가정방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 뉴스24


프로그램은 치매예방체조
, 손마사지, 인지워크북, 색칠하기, 한지공예, 가방 만들기, 교구놀이, 원예치료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어 있다. 군 관계자는 환자의 기억력을 증진시켜 일상생활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개인별 맞춤형 인지활동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장성군 치매안심센터는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지역 내 치매안심마을 8개소 경로당에서 치매예방교실, 인지강화교육 운영을 재개했다. 또 센터 내에서는 헤아림가족교실을 열어 치매가족을 위한 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