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4대 매화’고불매 활짝…산사의 봄 정취 가득

천연기념물 제486호 백양사 고불매 만개

뉴스24 | 입력 : 2020/03/24 [09:49]

 

  © 뉴스24

  © 뉴스24



국립공원공단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이전웅)는 우리나라 4대 매화이자 호남 5매(梅)로 불리는 전남 장성 백양사 고불매(古佛梅)가 만개했다고 24일 밝혔다.


백양사 고불매(천연기념물 제486호)는 수령이 350여년으로 강릉 오죽헌의 율곡매(484호), 화엄사 길상전 앞 백매(485호), 선암사 선암매(488호)와 더불어 국내에 4그루 밖에 없는 천연기념물 매화 중 하나로 홍매화로는 유일하다.
  

또한 전남대 대명매, 담양 지실마을 계당매 등과 더불어 호남 5매로도 통한다. 단 한 그루에 불과하지만 그 향기가 은은하고 매혹적이어서 백양사 경내를 가득 채울 정도다.


한상식 행정과장은 “이번주 많은 탐방객들이 백양사를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올바른 탐방문화를 조성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