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황룡강 등 주요 관광지 “코로나19 대비 만전”

장성호 수변길 초소 운영, 황룡강 군부대 방역지원… 필암서원은 관람중단

뉴스24 | 입력 : 2020/03/22 [21:33]

 

  © 뉴스24


장성군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지역 관광명소를 찾는 수요가 증가해 감염병 대응에 더욱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주말마다 5000여명의 인파가 몰리고 있는 장성호 수변길에 토‧일요일 초소를 운영해 손 소독과 감염병 예방수칙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또 유네스코 세계유산 필암서원과 유물전시관은 지난달 22일부터 관람을 중단했으며 소독을 철저히 하고 있다.

 

한편, 황룡강 일원 방역에는 관내 군부대가 나섰다. 지난 18일 6753부대에서 병력을 동원해 황룡강 그라운드 골프장~서삼 장미터널~힐링 허브정원 구간을 소독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호 수변길과 황룡강 등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주요 관광지를 중심으로 장성군과 군부대가 함께 감염예방 활동을 진행 중”이라며 “방문객 여러분께서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