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 ‘장성 농‧특산물’로 마음을 전하세요”

장성군, 서울‧광주 등지에서 설맞이 직거래장터 집중 운영 - 오는 14일부터 농협광주유통센터에서 판촉행사 열어

뉴스24 | 입력 : 2020/01/09 [15:26]

 장성군이 설 명절을 맞아 싱싱한 지역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 직거래장터를 연다.

 

군은 서울과 광주, 장성에서‘장성군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집중 운영한다고 밝혔다.

 

서울에서는 킴스클럽 야탑점(1월 2일~1월 8일)에서 첫 직거래장터가 열렸으며, 중구청(1월 6일~1월 13일), 송파구청(1월 16일~1월 17일), 양천구청(1월 15일~1월 16일)에서 진행된다.

 

  © 뉴스24


또 광주에서는 농협광주유통센터(1월 14일~2월 4일), 롯데슈퍼 광주·전남 45개점(1월 6일~1월 12일)이 각각 운영된다. 아울러 장성에서는 남면농협로컬푸드직매장(1월 15일~1월 23일)과 장성호(1월 24일~1월 25일)에서 직거래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번 직거래장터에는 21개 지역 업체가 참여해 80여 품목을 선보인다. 과일과 전통주, 곶감, 유과, 반찬세트 등 명절 선물로 좋은 상품들이 주를 이룬다. 직거래장터에서 구입할 경우 판매가에서 10 ~ 20% 가량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고, 택배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설 명절 선물로 인기가 좋은 사과의 경우 5kg 한 박스가 2만8천 원, 배는7.5kg에 2만7천 원에 판매 된다.

 

한편 지난해 태풍피해로 흠집이 생겨 상품성이 저하된 알뜰사과의 특별판매도 진행 된다. 생산성 저하와 소비 감소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킴스클럽은 10톤을 판매했으며, 롯데슈퍼는 150톤 판매를 위해 협의 중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 소비자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은 우리 농산물을 명절 선물로 적극 추천한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