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부자농촌의 초석 ‘청년 농업인’ 정착 돕는다

후계농업경영인, 청년 창업농 대상 영농자금, 교육‧컨설팅 등 지원

뉴스24 | 입력 : 2020/01/08 [16:32]

 장성군은 농업 발전을 이끌어나갈 유망한 예비 농업인과 농업경영인을 육성하기 위한 ‘후계농업경영인 및 청년창업형 후계농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후계농업경영인 및 청년창업형 후계농(이하 청년창업농) 지원사업’은 일정기간 동안 후계농업인에게 영농자금, 교육 및 컨설팅 등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제도이다.

 

  © 뉴스24


사업 신청기간은 오는 22일까지이다.
 
‘후계농업경영인’ 지원대상은 만 18세 이상 50세 미만(1970.1.1.~2002.12.31.), 독립 경영(경영주) 10년 이하 농업인이다. 사업 선정 시 농업기반 조성 용도로 세대 당 3억 원 융자(연리 2%, 5년 거치 10년 상환)를 지원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장성군 농업기술센터 농촌활력과(농업인교육담당)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청년창업농’ 지원대상은 만 18세 이상 40세 미만(1980.1.1.~2002.12.31.), 독립경영(경영주) 3년 이하 농업인이다. 사업 선정 시 세대 당 3억원 융자(연리2%, 5년 거치 10년 상환) 지원은 물론, 영농초기 소득 불안정 해소를 위해 월 80~100만원의 영농정착 지원금을 지원한다. 신청은 농림사업정보시스템(www.agrix.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장성 미래농업 발전을 이끌어 갈 유망한 농업인과 청년농업인의 정착을 돕기 위한 사업”이라며 “세부적인 영농계획을 수립한 참신한 인재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업신청과 세부자격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장성군청 홈페이지(www.jangseong.go.kr)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하거나, 장성군 농업기술센터(☎061-390-8464)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