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보호관찰협의회, ‘동행, 찾아가는 사후관리 프로그램’

뉴스24 | 입력 : 2019/12/29 [21:02]

 

 

법무부광주보호관찰위원장성지구협의회(회장 서정철)는 12월 26일 장성군 보호관찰자 보조금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동행 찾아가는 사후관리 프로그램’ 을 진행했다.
 
‘동행, 찾아가는 사후관리 프로그램’은 사랑의 집수리를 통해 주거환경 개선의 도움을 받은 보호관찰자를 대상으로 진행되었고, 보호관찰대상자의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원호물품을 지원하며 따뜻한 온정을 전했다.
 
서정철 회장은 “대상자들이 남은 2019년을 따뜻하게 마무리하고 다가오는 2020년을 보다 희망찬 새해로 맞이했으면 한다. 또한 앞으로도 작은 힘이나마 지속적으로 주변의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온정을 나누고 싶다.”고 밝혔 다 
 
장성보호관찰협의회는 2014년부터 장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업무협약을 통해 관내 보호관찰대상자 현지 상담 및 심리정서 치유 프로그램과 범죄예방캠페인 그리고 사랑의 집수리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실시해 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