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태풍 피해 벼’ 전량 매입

유두석 장성군수, 태풍 피해 벼 매입 현장 방문...지역 농업인 격려

뉴스24 | 입력 : 2019/11/06 [15:47]

 

▲     © 뉴스24


장성군이 가을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벼 전량을 매입한다고 밝혔다.

 

장성군은 이달 5일부터 15일까지 9일간 진원농협 상림창고와 백양사농협 중평창고 등 10개소에서 ‘태풍 피해 벼’ 전량 매입을 진행하며, 품종제한 없이 총1,520여 톤을 매입할 계획이다.

 

이번 매입은 링링, 타파, 미탁 등 3차례에 걸친 가을태풍으로 인한 벼 쓰러짐과 수확기 잦은 강우로 인한 수발아 및 흑수·백수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의 시름을 덜고 저품질 쌀이 시중에 유통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추진된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태풍 피해 벼의 매입 시작 첫날인 지난 5일 현장을 찾아 농업 관계자와 농업인을 격려했다.

 

유 군수는 “벼 농가의 구슬땀이 헛되지 않도록 피해 벼를 전량 수매하기로 했다”면서 “피해 벼가 빠짐없이 출하될 수 있도록 농산물품질관리원, 지역농협 등 관련기관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