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산국립공원 백암산 아기단풍 보러오세요!

절정 향해 가는 백암산 단풍.....이번 주말부터 절정 예상

뉴스24 | 입력 : 2019/11/06 [15:44]

 

▲     © 뉴스24


국립공원공단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서인교)는 내장산국립공원 백암산 단풍이 현재 60% 물들었으며, 이번 주말부터 절정을 맞이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5일 밝혔다.


백암산의 단풍은 여느 지역의 단풍보다 잎이 작고 색이 고와 ‘아기단풍‘으로 불리고, 천년고찰 백양사가 있는 곳으로 일주문부터 백양사까지의 1.5㎞구간에 아기단풍 터널길과 천연기념물 제153호 비자나무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경관을 뽐낸다.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 한상식 행정과장은 “자신의 체력에 맞는 안전한 산행과 타인을 배려하는 탐방문화로 안전하고 즐거운 가을탐방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