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독감 무료접종 대상 ‘확대’

귀농인, 임신부 추가… 6개월~12세 어린이 우선 접종

뉴스24 | 입력 : 2019/09/17 [19:10]

 장성군이 17일, 동절기 독감(인플루엔자) 무료접종 대상자를 크게 확대한다고 밝혔다.

 

군은 올해부터 전입 5년 이내의 귀농인을 포함시키기로 했으며, 임신부도 무료 접종이 가능하도록 지원키로 했다. 특히, 임신 중 접종을 받으면 태반을 통해 태아까지 항체가 형성돼 임신부와 태아부터 출생 후 6개월 미만의 영아까지 독감을 예방할 수 있어 큰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     © 뉴스24


이와 함께 군은 생애 처음 독감 예방접종을 받는 생후 6개월~12세 어린이가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면역력을 지닐 수 있도록, 17일부터 우선접종을 시작했다.

 

처음 접종하는 어린이는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고, 이 기간 전에 2회 접종을 완료한 어린이는 오는 10월 15일부터 다시 1회 접종을 받게 된다. 임신부와 만 65세 이상(1954년 이전 출생자) 주민에 대한 접종은 10월 15일부터 진행된다. 임신부와 어린이 그리고 65세 이상 주민은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주소지와 상관없이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다.

 

그밖에 귀농인과 50세 이상 64세 이하 기초생활수급권자, 장애인, 국가유공자와 결혼이민자, 한부모가정, 사회복지시설 요양보호사, 이․동장 등의 경우는 오는 10월 28일부터 보건소 및 보건지소에서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장성군 보건소장은 “예방백신 접종으로 70~90%의 독감예방 효과를 거둘 수 있으며, 접종 후에는 독감에 걸리더라도 가벼운 증상만 겪고 지나갈 수 있다”면서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나 노인, 만성질환자는 예방접종을 꼭 받으실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