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올 가을 꽃길을 걷고 싶다면 장성으로”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 10월 1일~13일, 나들이객 맞이기간 20일까지 추가 운영 - 장성군, 100만 가을 관광객의 눈길 사로잡을 노란꽃잔치 준비 한창

뉴스24 | 입력 : 2019/08/10 [12:53]

 2년 연속 100만에 가까운 관람객을 모으며 대성공을 거둔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이하 ‘노란꽃잔치’)가 오는 10월 1일부터 13일까지 황룡강 일원에서 열린다.

 

▲     © 뉴스24


장성군은 전국 규모의 축제로 자리 잡은 ‘노란꽃잔치’를 찾아올 관람객 맞이를 위해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인 황룡강을 단장하는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해 관람객들의 호응이 높았던 황화코스모스, 백일홍, 핑크뮬리를 식재하고 해바라기 정원, 메밀꽃 정원 등 관람객의 감탄을 자아낼 대규모 꽃 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또한 인생샷을 자동으로 완성해줄 대형 꽃 조형물을 곳곳에 설치해 관람객의 SNS 감성을 자극하고, #꽃스타그램에 화려함을 더해줄 인생꽃사진관, 대박나는 박터널&할로윈 포토존 설치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 ‘노란꽃잔치’의 준비과정은 거버넌스적인 측면에 초점을 맞춰 꽃 식재에서부터 개막식에 이르기까지 군민이 주체가 되어 축제를 함께 만들어 나간다. 각급 유관기관과 주민들이 참여해 황미르랜드의 해바라기 정원을 조성하고, 군민의 날 행사와 축제 개막식을 동시에 개최하여 지역 주민 모두가 주인공이 되어 축제를 즐길 수 있다.

 

▲     © 뉴스24  노란꽃 잔치 존비중


황룡강을 형형색색으로 수놓은 10억 송이의 가을꽃이 ‘노란꽃잔치’의 전부는 아니다. 장성군은 전국 각지에서 방문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다채로운 볼거리와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관람객들이 세계적으로 희귀한 앵무새를 체험할 수 있는 ‘앵무새 특별관’을 운영하고, 버스킹공연, 귀농귀촌 가든팜페어, 황금요리 푸드쇼 등 다양한 행사도 기획하고 있다.

 

‘노란꽃잔치’가 전국 규모의 축제인 만큼 관람객의 편의 향상에도 신경 쓰고 있다. 군은 꽃밭에 관람동선을 만들고 가로등, 그늘막 쉼터 등을 확충하였다. 또한 주차 관리, 자원봉사자 사전교육, 환경미화 강화 등 친절하고 깔끔한 축제 진행을 위해 힘쓰고 있다.

 

10월에 열리는 ‘노란꽃잔치’ 이전에 재개되는 ‘KTX 장성역 정차’도 관광객의 편의 증진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일일 4회(상행 2회, 하행 2회) 운행 중인 용산~서대전~목포 구간 KTX 노선에 장성역 정차가 포함되어 전국 관광객들의 발길이 장성에 닿기가 용이해졌기 때문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관람객이 심쿵하는 꽃길놀이터로 소문난 ‘노란꽃잔치’가 올해 더욱 많은 볼거리와 짜임새 있는 행사로 지역경제에도 시너지 효과를 불러일으키길 기대한다”면서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는 ‘노란꽃잔치’에 많이들 오셔서 가을의 소중한 추억을 쌓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노란꽃잔치’의 축제기간 이후에도 황룡강 10송이 꽃의 선연한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가을나들이객 맞이 기간’을 10월 14일부터 20일까지 운영한다.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란?>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는 누런 용이 살았다는 황룡강의 전설을 입힌 스토리텔링을 가미한 가을꽃축제다. 장성은 대한민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옐로우시티 프로젝트’라는 컬러마케팅을 벌이고 있다. ‘사계절 내내 노란 꽃과 나무가 가득하고 물과 사람이 공존하는 자연친화적 도시’, ‘마을마다 노란 황금빛이 가득하고 따사롭게 빛나는 색깔 있는 도시’를 뜻한 ‘옐로우시티 프로젝트’의 대표적인 성과가 바로 ‘노란꽃잔치’다. 장성군은 잡초가 우거져 황량하기까지 했던 황룡강의 생태학적 가치와 관광지로서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황룡강 르네상스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황룡강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는 작업에 나섰고, 그 작업 중 하나가 ‘노란꽃잔치’다. 2017년, 2018년 2년 연속 100만 명에 가까운 관람객을 모으며 전국 축제로 급부상했고, 덕분에 올해 전라남도 대표 축제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두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