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농촌에 활력 줄 전문 ‘청년농업인’ 육성

창업계획 우수 농업인에게 창업비용 등 다양한 혜택 지원

뉴스24 | 입력 : 2019/08/06 [14:20]

 장성군이 청년농업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한 ‘청년농업인 창업 전문교육’을 추진했다.

 

▲     © 뉴스24


장성군은 지난 1일부터 이틀간 청년농업인 29명을 대상으로 ‘청년농업인 창업 전문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만 18세 이상 45세 미만의 젊은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했으며, 농업에 처음 도전하는 예비농업인과 농업 기반을 확장하려는 현역 농업인 등 다양한 청년농업인이 참여했다.

 

교육은 농업인회관과 청년농업 선진지에서 진행됐다. 참여자들은 창업 계획 수립, 창업 사례, 창업 전략, 푸드플랜 등 청년농업인의 마인드 제고를 위한 다양한 이론 교육 받은 후 전북 완주군의 선진 농업현장을 방문하여 고령화된 농업 현실을 타개할 청년농업인의 역할과 성공 노하우 등을 들었다.

 

교육에 참여한 송석민 씨는 “창업에 관한 현실적인 조언과 다양한 사례를 바탕으로 창업 계획을 다시 한 번 점검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교육을 이수한 교육생들이 제출한 창업계획 취합해 면밀하고 공정한 평가를 할 계획이다.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은 교육생은 ‘2020년 2040세대 청년농업인 육성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어 영농 창업비용 3천만 원을 지원 받는다.

 

군 관계자는 “체계적이고 중장기적인 창업계획 수립을 통해 농촌에서 성공적으로 정착하여 미래 농업을 이끌 핵심인재로 거듭나길 바란다”며 농업에 도전하는 청년농업인에게 힘찬 응원을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