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석 장성군수, “소소한 격식이 소통 막는다”

하절기 확대간부회의 간소복 착용 권장...격식은 빼고 소통은 더하고

뉴스24 | 입력 : 2019/06/24 [12:41]

 

▲     © 뉴스24


장성군이 확대간부회의의 격식을 탈피하고 소통하는 회의 문화를 만든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간부공무원들의 창의성을 높이고 원활한 소통을 위해 회의 문화 혁신을 강조했다.

 

장성군에 따르면, 지난 24일 열린 확대간부회의를 기존 회의형식에서 탈피해 양복을 벗은 간소복 차림으로 격식을 깨고 소통에 집중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유두석 군수의 이 같은 권장은 곧 무더운 여름이라는 계절적인 요인도 있지만, 평소 공무원의 창의적인 생각과 부서 간 협업을 강조해 온데 따른 조치이다.

 

이날 회의에서는‘2020년도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공모 계획을 비롯한 군정의 다양한 현안에 대한 포괄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유두석 군수는 “전국 지자체 최초의 ‘옐로우시티 컬러마케팅’과 2년 연속 100만 가까운 관광객이 다녀간‘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의 성공 그리고 올해 홍길동 축제와 황룡강 봄꽃을 더해 새롭게 탄생한 ‘장성 황룡강 (洪)길동무 꽃길 축제’도 공직자들이 창의적인 생각을 관련부서와 협업하여 이뤄낸 결과물이다”면서 “최근 장성이 굵직한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었던 것도 협업와 소통이 주효했다고 본다. 협업을 통해 ‘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과 ‘지역 푸드플랜 공모사업’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군민과의 관계에서도 격식과 의전은 빼고 공유와 소통을 더해 군민과 더욱 가까워지고 지역사회의 질을 높이는 노력을 계속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