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경찰서·예담노인복지센터 間

치매어르신 실조예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뉴스24 | 입력 : 2019/03/21 [13:43]

 

    

▲     © 뉴스24

 

     장성경찰서(서장 이재승)는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치매노인의 실종예방 및 사건 발생 시 신속 발견을 위해 지난 3. 21() 장성군 예담노인복지센터와 치매 어르신 실종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날 협약식은 치매노인의 실종을 예방하기 위해 치매어르신들에 대한지문 등 사전등록및 대상 어르신들에 대한 배회감지기배부 등에 대해 유관기관 상호 협력을 위해 진행되었다.

 

     장성경찰서에 따르면 현재(2019.3월 기준) 장성군에 등록된 치매환자는 1,095명 중 290여명이 경찰 실종프로파일링시스템에 등록되어 있는데 홍보 부족 및 질병 공개를 꺼려하는 보호자의 인식으로 치매노인 지문 등 사전 등록률이 저조한 상태여서 이번 협약을 진행하게 되었다.“라고 한다.

 

    한 장성경찰서는 2017년부터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을 활용하여실종자의 위치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배회감지기를 무상 배부 중이며, 특히 20184월부터는 장성군 치매안심센터와 치매노인 실종제로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내에 거주하는 실종우려 치매노인에 대해 배회감지기는 67대를 보급하여 치매환자와 가족에게 실질적 도움을 주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