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공원서 ‘3・1 운동 100주년 기념 재현한다’

3월 1일 장성공원~장성역까지 독립만세운동 각계각층・학생 참여

뉴스24 | 입력 : 2019/02/25 [08:33]

 1919년 독립만세운동이 장성공원에서 재현된다.

 

▲     © 뉴스24


장성군은 3월 1일 장성공원과 장성역 일대에서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사회각층이 참여하는 ‘독립만세운동 재현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독립만세운동 재현행사는 3・1운동 열사 장성의적비 참배로 시작된다. 이후 오전 10시에 장성공원에서 기념식과 재현행사가 열린다. 유두석 군수를 비롯해 도・군의원, 유관기관 및 사회단체장과 보훈가족, 학생 등 300여명이 참여해 참여해 전 군민이 함께하는 뜻깊은 행사로 만들어진다.

 

기념식은 독립유공자 후손과 청소년 대표 4명의 ‘독립선언서’낭독에 이어 3・1절 노래를 제창하는 순으로 진행된다. 이후 모든 참석자가 만세삼창을 외치고 장성공원을 출발해 장성역까지 약 500미터 구간을 행진하면서 3・1운동을 재현한다. 행진은 상무대 군악대가 선두로 나서 호국 분위기를 띄울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100주년을 맞은 3・1운동이 갖는 독립운동의 가치를 다시한번 일깨우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재현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많은 군민들의 참여를 당부했다.

 

장성군은 행사당일 참석자 모두에게 태극기를 배부하는 한편, 26일부터 3월 3일까지 장성읍, 삼계면, 황룡면, 북이면 등 주요 소재지 도로변에 가로기를 게양하고, 군민에게 태극기 달기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