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삼계면 이장協, 기부쌀로 훈훈한 겨울 만들기

삼계면 이장협의회, 지역 경로당에 자비로 3백만원 상당 쌀 63포 전달

뉴스24 | 입력 : 2019/01/06 [17:57]

 장성 삼계면 이장들이 추운 겨울 어르신 챙기기에 나서 지역 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     © 뉴스24


삼계면 이장협의회(회장 김병천)는 지난 3일 지역 경로당 37개소를 직접 방문해 어르신의 안부를 살피는 한편 3백만원 상당의 쌀 63포를 전달했다.
 
이번 선행은 이장들이 사비를 들여 마련한 것으로, 삼계면 이장협의회는 2006년부터 단 한 해도 거르지 않고 14년째 쌀 기부를 이어왔다.
 
경로당은 지역 어르신들이 식사와 여가를 해결하는 공간으로 기능이 커지고, 특히 겨울철에는 쌀이나 부식 소비가 늘어나고 있어 이번 쌀 기부가 경로당 운영에도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병천 이장협의회장은 “열 사람이 한 술씩 밥을 보태면 한 사람이 먹을 분량이 된다는 옛말이 절실한 계절이다”며, “앞으로도 지역 어르신을 공경하고 이웃과 정을 나누는 따뜻하고 정감이 넘치는 삼계면을 만들기 위해 더욱 솔선수범하겠다”라고 말했다.
 
안옥섭 삼계면장은 “물질적인 지원보다도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어르신들의 손을 잡고 안부를 살피는 모습에서 큰 감동을 느꼈다”며, “삼계면을 위해 면민이 함께 나눔을 실천하는 이러한 활동이 점점 더 활발해져 더불어 함께하는 삼계면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