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9회째 변함없는 옐로우시티 안마봉사단의 “손끝으로 전하는 사랑”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 황룡면 경로당 방문해 재능 기부

뉴스24 | 입력 : 2018/11/27 [11:49]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이 장성군 황룡면에 있는 교동·월산·일산동 경로당을 찾아 어르신을 위한 효도 안마봉사를 실시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     © 뉴스24


이번 봉사활동은 지난 19일부터 3일 동안 전문 안마사 3명이 한 조를 이뤄 실시했다. 이들은 관내 어르신 70여 명의 지친 몸을 풀어주고 활력을 불어넣었다.

 

안마를 받은 최오례 할머니(만79세)는“몸이 굳어 있었는데 뭉친 곳을 잘 찾아 눌러주어 시원했다”며 “고된 농사일로 지친 몸의 피로가 다 풀린 것 같다”고 큰 만족감을 보였다.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은 (사)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 소속 회원으로 결성된 전문 안마사들로, 광주·전남지역에서 경로당 파견사업, 헬스키퍼 활동을 하고 있다.

 

봉사단은 2017년 3월 발족한 이래 총 69회(2017년 35회, 2018년 34회)의 꾸준한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황선권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장성군지회장은“안마봉사를 통해 지역 주민들과 따뜻한 교류를 지속할 수 있어 행복하다”며“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양성모 황룡면장은“손끝으로 전하는 아름다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옐로우시티 안마 봉사단의 노고에 깊은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