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산백암사무소 태풍“솔릭”대비 탐방로 및 야영장 전면 통제』

태풍 솔릭 북상에 따른 사전 안전 조치 강화

뉴스24 | 입력 : 2018/08/23 [10:17]

 

▲     © 뉴스24


국립공원관리공단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강재구)는 강풍과 집중호우를 동반한 제19호 태풍“솔릭”의 북상에 따라 22~24일 까지 탐방로와 야영장 등 주요 공원시설을 전면 통제한다고 밝혔다.


장성에 위치한 내장산백암사무소는 22일부터 24일까지 비상근무에 돌입하고 있으며 특히 산사태 및 낙석위험지역에 대한 안전점검은 물론 저지대 배수로 및 전도우려수목에 대한 점검 등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  


내장산백암사무소 이노용 탐방시설과장은 “22일부터 24일까지가 태풍의 영향이 매우 클 것으로 예상되므로 탐방객들은 국립공원 이용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