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여고, 살인 더위도 이기는 내 고장 문화답사 성료

2018년 살아 숨 쉬는 서원. 향교 활용사업 9번째 이야기

뉴스24 | 기사입력 2018/07/23 [15:18]

여수여고, 살인 더위도 이기는 내 고장 문화답사 성료

2018년 살아 숨 쉬는 서원. 향교 활용사업 9번째 이야기

뉴스24 | 입력 : 2018/07/23 [15:18]

 

▲ 부채를 캘리그라피     © 뉴스24



장성향교(전교 문영수)는 지난 20~21일 양일간 필암서원에서 여수여고 1학년 36명의 학생들과 “청렴, 절의, 의기 찾아 떠나는 1박2일 선비문화체험 여행” 9번째 행사를 삼복더위에도 불구하고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폭염 속에서도 여수여고 학생들은 "내 고장 문화유산 탐방 길"에 나서 흐트러짐 없이 열심히 행사에 임하는 자세가 참으로 아름다웠다.

 

▲ 탕평채만들기     © 뉴스24


이날 행사는 지난해에는 2학년 36명씩 4회에 걸쳐 행사를 진행 했는데 올해에는 1학년과 2학년 학생 36명씩 3기에 걸쳐 행사에 참여 하고 있는데 그 중 1기 36명과 인솔교사 2명 등 총 38명이 참석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이 모양은 “작년에 참석 했던 선배님들에게 이 행사가 아주 우수하다는 말을 듣고 지원 했으며 참석해 보니 프로그램이 다양하고 알차게 꾸며져 좋았다.”고 말했다.

 

▲ 소원 적어 풍등날리기     © 뉴스24



특히 학생들은 프로그램 중에서 ‘내마음의 길을 묻다.’라는 진로탐색’ 과목과 영조 임금이 즐겨 먹었다는 ‘탕평채’ 만들기 그리고 풍등에 소원 하나 적어 날리는 ’풍등 날리기‘ 행사에 관심과 흥미를 보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