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흥란, 진노랑상사화 등 멸종위기종 연이은 개화 소식

국립공원 생태계 보전노력 결실 - 내장산국립공원에서 멸종위기종 대흥란, 진노랑상사화 등 연이은 개화 확인

뉴스24 | 기사입력 2018/07/21 [13:32]

대흥란, 진노랑상사화 등 멸종위기종 연이은 개화 소식

국립공원 생태계 보전노력 결실 - 내장산국립공원에서 멸종위기종 대흥란, 진노랑상사화 등 연이은 개화 확인

뉴스24 | 입력 : 2018/07/21 [13:32]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소장 강재구)는 지난 19일 내장산국립공원 백암산 일원에서 멸종위기Ⅱ급 ‘대흥란(학명 Cymbidium nipponicum Makino)’의 개화를 확인하였다고 밝혔다.
 

▲     © 뉴스24


이는 내장산국립공원의 깃대종인 진노랑상사화(멸종위기Ⅱ급)의 개화가 확인된 지 하루만이다.
 

대흥란은 7~8월에 개화하는 난초과 부생식물로 백색으로 홍자색을 띠며, 높이는 20cm정도로 멸종위기 야생식물 Ⅱ급으로 지정되어 있다.


내장산국립공원백암사무소는 ‘올 해 중점사업으로 국립공원의 생태계 건강성을 증진시키고, 훼손구간에 대한 복원 노력을 강화하는 데 역점을 두고 있다’며 이번 멸종위기종의 연이은 발견은 그간 지속적인 국립공원 생태계 보전 노력의 결실이라고 평가했다.


장석민 자원보전과장은 ‘국립공원은 생태자원의 보고로 미래세대에게 물려주어야할 소중한 자산으로, 지속적인 보전에 대한 국민 모두의 관심과 노력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