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앵무새야, 이것 좀 먹어볼래?”

뉴스24 | 입력 : 2018/06/28 [14:44]

 

▲     © 뉴스24


장성군 삼서면 정글주애바나나에 방문한 어린이들이 앵무새에게 먹이 주기 체험을 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내고 있다.

 

지난 4월 문을 연 정글주애바나나는 다양한 앵무새를 체험할 수 있는 이색 체험 동물원으로 주말이면 300~400여명이 방문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정글주애바나나에는 전 세계에 1,000여마리 정도밖에 서식하지 않는 멸종위기동물 1급 종인 히야시스마카를 비롯해 50여종 4,800마리의 앵무새가 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