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농업인 "농업교육, 우리가 직접 편성해요"

'톡톡 교육 공모제' 호평… 농업기술 상향평준화 기여 기대

뉴스24 | 기사입력 2018/06/07 [13:45]

장성군 농업인 "농업교육, 우리가 직접 편성해요"

'톡톡 교육 공모제' 호평… 농업기술 상향평준화 기여 기대

뉴스24 | 입력 : 2018/06/07 [13:45]

 장성군이 농업인 입맛에 딱 맞는 농업 교육을 실시해 호평을 받고 있다.

 

▲     © 뉴스24

 

장성군은 농업현장에서 실제로 필요한 교육을 농업인들이 스스로 편성한 과정을 실제 교육 프로그램으로 연결하는 ‘톡톡(talk-talk) 교육 공모제’를 올해 새롭게 도입했다.

 

‘톡톡 교육 공모제’는 관 중심의 교육 틀에서 과감히 벗어나 교육 내용은 물론이고 강사, 강의 시기를 비롯해 교육과 관련한 모든 것을 농업인들이 자율적으로 편성한다는 점에서 차별화된다. 한 과정당 4~6회 강의를 통해 농업인들이 필요로 하는 사례·토론·현장실습 중심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톡톡 교육 공모제’를 통한 농업 교육은 수준별 강의가 가능한 것은 물론이고 소수정예 인원을 대상으로 집중 강의를 실시하기 때문에 농업 기술을 심도 깊게 익힐 수 있다. 전체 교육의 80% 이상을 작목별 우수 농장에서 현장 중심 교육으로 진행하기 때문에 농업현장에서 즉시 활용 가능한 실용적인 강의다.

 

장성군은 지난 4월 3일부터 2주간 농업인 연구회·작목반 등을 대상으로 교육 내용에 대한 공모 신청을 받았고, 총 5개 단체(사과, 체리, 양봉, 감자, 정보화)가 공모에 응했다. 장성군은 교육의 적절성이나 시급성 등을 고려해 내부 심사를 거친 결과 5개 단체 모두에 교육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교육은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진행된다.

 

장성군은 ‘톡톡 교육 공모제’를 통한 농업 교육이 작목별 재배 기술을 상향평준화해 장성군의 농업기술을 비약적으로 향상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과 작목 교육에 참여하는 이기대씨는 “사과 밀식재배 방식에 대해 더 잘 알고 싶은 사람들이 모여 서로 영농 정보를 공유하는 학습 모임을 갖고 있었는데, 마침 이렇게 좋은 기회가 제공돼 우리가 원하는 내용으로 체계적인 교육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라면서 “동료 농업인들이 교육에 대한 높은 기대감와 열의를 보여주고 있다”라고 말했다.

 

장성군 관계자는 “농업인들의 목소리와 농업현장에 필요한 내용을 반영한 ‘톡톡 교육 공모제’를 교육이 끝날 때까지 실효성 있게 운영하는 데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