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아카데미, 정여울 작가의 ‘따뜻한 위로’

4. 26일, 장성문예회관에서 ‘늘 괜찮다 말하는 당신에게’ 주제로 강연

뉴스24 | 기사입력 2018/04/23 [16:11]

장성아카데미, 정여울 작가의 ‘따뜻한 위로’

4. 26일, 장성문예회관에서 ‘늘 괜찮다 말하는 당신에게’ 주제로 강연

뉴스24 | 입력 : 2018/04/23 [16:11]

 

▲     ©뉴스24

 (장성=뉴스24) 김숙화 기자 = 제1040회 장성아카데미에서는 자신의 상처를 솔직하고 담담하게 드러내며 독자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정여울 작가를 모시고 ‘늘 괜찮다 말하는 당신에게’라는 주제로 강연을 연다.

 

정여울 작가는 서울대 독문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 국어국문학과 박사과정을 마쳤다.

 

2004년 <문학동네>로 데뷔하고, 이후 <공간>, <씨네21>, <GQ>, <출판저널>, <주간한국> 등에 영화와 드라마에 대한 글을 썼다. 또 국악방송 ‘정여울의 책이 좋은 밤’을 진행하고, <한겨레>, <중앙일보> 등에인문학적인 삶과 여행의 향기를 담은 칼럼을 연재하기도 했다. 지금은 청강문화산업대학교리케이온에서 글쓰기 수업을 진행하면서, 한겨레TV 북 토크쇼 ‘해시태그 책’에 출연하고 있다.

 

저서로는 제3회 전숙희 문학상을 수상한 산문집 『마음의 서재』, 심리 치유 에세이『늘 괜찮다 말하는 당신에게』, 인문학과 여행의 만남 『내가 사랑한 유럽 TOP 10』, 청춘에게 건네는 다정한 편지 『그때 알았더라면 좋았을 것들』, 인문 교양서 『헤세로 가는 길』, 『공부할 권리』 등이 있다.

 

이날 강연에서는 ‘괜찮다’라는 자기 위로 뒤에 숨은 ‘괜찮지 않은 마음’의 탐색을 통해 ‘사실은 괜찮지 않은 우리 마음’을 돌보고 살피며 치유하는 길을 찾고자 한다.

 

매주 목요일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를 모시고 진행되는 장성아카데미는 장성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지역 예술인들의 30분 오프닝 공연과 함께 90분 특강으로 운영되며 공개 강연으로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