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시가지에서 ‘국가안전대진단 캠페인’

5일, 민관합동 읍 중심가 및 장성역에서 ‘국가안전대진단 홍보캠페인’ 열어

뉴스24 | 기사입력 2018/03/06 [13:58]

장성군, 시가지에서 ‘국가안전대진단 캠페인’

5일, 민관합동 읍 중심가 및 장성역에서 ‘국가안전대진단 홍보캠페인’ 열어

뉴스24 | 입력 : 2018/03/06 [13:58]

생활 속 안전, 나부터 지키자!”

 

▲     © 뉴스24


5
일 장성군 의용소방대연합회원들과 경찰서, 공무원 관계자 등 60여명 장성읍 시가지에서 군민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2018년 국가 안전 대진단 캠페인을 벌였다.

 

이는 지난달부터 내달 13일까지 68일간 행정안전부와 자치단체 등이 실시해 온 ‘2018년 국가 안전 대진단의 군민 관심을 모으기 위한 것으로, 참가자들은 장성읍 중앙로와 장성역 두 곳에서 동시에 캠페인을 진행했다.

 

‘2018년 국가 안전 대진단은 군민 생활과 밀접한 대중 집합시설, 공사현장 등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 위협 요소를 사전에 진단하고 예방하는 활동으로, 자치단체는 물론 공공기관, 시설 관리 주체까지 참여하는 범국민적 안전 강화 운동이다.

 

장성군은 국가적 차원에서 추진하는 안전대진단이 안전 불감증을 줄이고, 안전한 장성 만들기에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조고, 60일 넘게 진행되는‘2018년 국가안전대진단을 실효성 있게 추진할 방침이다.

 

우선 시설관리 주체에게 자체 안전 점검 중요성을 집중 홍보하고,공공시설에 비해 안전관리가 상대적으로 취약한 민간시설 점검도 철저히 할 계획이다.

 

또 화재취약지구, 전통시장 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시설은 민관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시설물의 구조적 안전과 안전규정 준수 여부, 유지관리체계 등을 면밀히 점검하고, 요양병원 등 노약자가 많이 상주하는 곳은 민간전문가와 합동으로 돌아볼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들 스스로 안전의식을 높이고 주변 시설에 위험요소가 있다고 판단되면 안전신문고 홈페이지(www.safepeople.go.kr)나 핸드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신고하는 의식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