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CCTV로 장애여성 성범죄 막는다

성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지적장애 여성 집 주변에 보호용 CCTV 설치

뉴스24 | 기사입력 2018/02/08 [17:03]

장성군, CCTV로 장애여성 성범죄 막는다

성범죄에 노출되기 쉬운 지적장애 여성 집 주변에 보호용 CCTV 설치

뉴스24 | 입력 : 2018/02/08 [17:03]

▲     © 뉴스24

 

(장성=뉴스24) 김숙화 기자 = 장성군이 지적장애 여성들을 성범죄로부터 보호하는 CCTV를 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장성군은 지난해 12월 성범죄 피해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는 지적장애 여성 9가구의 집 주변에 보호용 CCTV 14대를 설치했다고 8일 밝혔다.

 

홀로 사는 지적 장애여성의 경우 성범죄를 당해도 피해 진술이 정확하지 않은 데다 증거가 불충분해 범인 검거에 어려움이 있다. 이에 따라 장성경찰서는 지난해 말 치안협의회에서 지적장애 여성을 보호하는 CCTV 설치를 건의했고, 장성군이 이를 적극 수용해 CCTV가 설치되게 됐다.

 

장성군은 성범죄 피해 고위험군인 장애 여성들을 선별해 집 주변에 CCTV를 설치하고 지난해 12월 20일부터 보호 서비스를 시작했다. 장성군이 설치한 CCTV는 집 주변 움직임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외부 침입을 탐지하면 스마트폰을 통해 자동으로 장성경찰서에 통보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장성군과 장성경찰서에 따르면 CCTV를 설치한 뒤 지적 장애여성들은 단 한 건의 성범죄도 겪지 않았다.

 

장성군과 장성경찰서는 지적장애 여성들을 집중 보호하고 범죄가 발생하면 영상 자료를 활용해 즉각 범인을 검거할 수 있도록 협조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장애여성을 상대로 한 성범죄의 경우 면식범 소행일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CCTV 설치만으로도 큰 범죄 예방 효과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과 CCTV 임대 계약을 맺은 통신사 에스케이브로드밴드 측은 지난 6일 CCTV 설치 가구에 전해달라며 장성군에 100만원 상당의 쌀과 이불 등을 기증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