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담양서‘영호남 아리랑’ 공연

전남․경북 양 도립국악단 교류음악회

뉴스24 | 입력 : 2012/11/07 [17:46]
전남도립국악단은 경북도국악단과의 교류공연사업이 국토해양부의 내륙권 발전 연계협력 시범사업으로 선정돼 15일 담양문화회관서 전통 창무악을 바탕으로 하는 교류음악회 ‘영호남 아리랑’ 공연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민간단체 간 영호남 예술교류 행사는 매년 지속돼왔으나 양 도립국악단 간 교류공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남도립국악단은 지난달 30일 경산 천마아트센터에서 창무극 ‘백범 김구’를 선보여 성황리에 막을 내린 바 있다.

이번 담양 공연은 15일 저녁 7시에 이뤄진다. 경북은 과거 전통음악의 비약적인 발전을 견인해왔다. 담양 공연에선 신라 화랑정신과 선비정신을 토대로 나라를 지켜 온 애국 충절을 반영한 국악관현악 ‘화랑’을 비롯해 판굿과 무용을 선보일 계획이며 전남도립국악단과 협연무대도 준비하고 있다.
 
김명원 전남문화예술재단 사무처장은 “이번 공연이 양 지역 예술인 상호 교류와 화합을 다지고 조화로운 상생 발전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